누적된 숙취 해소

  • 숙취! 해독은 하면서 마시자

    음주 다음날 아침 머리가 아프고 울렁거리는 속 때문에 전날의 술자리를 후회한 경험이 누구나 있습니다.
    어쩌다 소맥, 폭탄, 와인 주종을 가리지 않고 2차,3차를 거쳤다면 숙취음료, 해장국으로도 해결이 안되며 체내 과도한 활성산종으로 뇌세포에도 문제가 생깁니다.

    술에 들어있는 특정 물질이 대사되는 과정에서 머리가 지끈거리고 속이 메스꺼우며 구토가 나고 심할 경우 폭풍 설사를 일으키거나 앓아 눕습니다.
    이것을 우리는 술병이 났다고 합니다.

    뇌세포는 매일 약 50 만개가 죽고 재생되며, 술을 마시면 하루 약 200 만개가 죽습니다.

    딱 술을 끊고 싶지만 어쩔 수 없이 혹은 직업상 매일 술을 마셔야 한다면 취침 전 분자수소 흡입 비강 캐뉼라를 코에 끼우고 잠자리에 든 후 (5시간 이상 경과) 새벽에 깨어보면 술을 마시지 않은 상태와 같은 몸 상태가 되어 있슴을 느끼게 됩니다.

    이 실험을 10명에게 각각 다른 음주량으로 5시간 동안 5회 실시하여 숙취제거 효과를 확인했습니다. 이미 일본에서도 술을 마신 후 수소가 숙취 해소에 큰 영향을 미친다는 연구자료가 있어 그 내용을 언급합니다. 2016 년 6월 24일, 히로시마 현립대학과 미에대학의 연구그룹은 수소와 숙취 관련성을 검토한 논문을 발표했습니다.

    숙취의 원인인 '아세트 알데히드'라는 물질이 수소를 만나면 농도가 현저하게 옅어진다는 것입니다. 술의 알코올 성분인 에탄올은 간에서 대사되어 아세트 알데히드에서 초산으로, 탄산 가스와 물이 되어 체외로 배출됩니다.

    간에서 이루어지고있는 알코올 (에탄올)의 대사 반응 작용

    그런데 자신의 대사능력 이상의 알코올을 섭취하면 중간 대사 물질인 아세트 알데히드가 축적됩니다. 아세트 알데히드는 단백질과 DNA와 결합하고 미토콘드리아의 ATP 생산 과정에도 영향을 주어 간세포를 비롯한 많은 세포에 강한 독성 (활성산소 급증)이 나타납니다. 이로 인해 메스꺼움과 두통, 몸의 떨림, 급성 알코올성 위염등 다양한 증상이 발생합니다.

    연구 그룹은 50ppm의 아세트 알데히드를 녹인 시험관에 소주와 미량의 수소를 첨가했습니다. 아세트 알데히드는 신속하게 농도가 옅어지고 20 분후 부터 120 분후까지 점점 농도가 줄어들다가 18 시간 후 아세트 알데히드 농도는 거의 제로가 되었습니다.

    하지만 같은 실험에서 수소를 첨가하지 않고 18 시간후 농도를 측정한바 아세트 알데히드 농도에는 변화가 없습니다. 수소의 아세트 알데히드 해독 효과는 무엇 때문일까요? 그 비밀은 수소의 환원력에 있습니다. 아세트 알데히드는 에탄올이 체내에서 대사되거나, 양조 및 장기 보관한 술이 산화하여 생성됩니다. 이때 아세트 알데히드에 수소 분자를 가하면 수소의 환원력에 의해 에탄올로 돌아가 독성이 비활성화됩니다. 수소에 의한 아세트 알데히드 환원 반응, 즉 분자수소흡입의 숙취 해소 효과 메커니즘이 부분적으로 밝혀지고 알코올성 간염, 간암, 간경화등의 예방에도 효과적 일 수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출처: 히로시마 현립대학

    그런데 자신의 대사능력 이상의 알코올을 섭취하면 중간 대사 물질인 아세트 알데히드가 축적됩니다. 아세트 알데히드는 단백질과 DNA와 결합하고 미토콘드리아의 ATP 생산 과정에도 영향을 주어 간세포를 비롯한 많은 세포에 강한 독성 (활성산소 급증)이 나타납니다. 이로 인해 메스꺼움과 두통, 몸의 떨림, 급성 알코올성 위염등 다양한 증상이 발생합니다. 연구 그룹은 50ppm의 아세트 알데히드를 녹인 시험관에 소주와 미량의 수소를 첨가했습니다. 아세트 알데히드는 신속하게 농도가 옅어지고 20 분후 부터 120 분후까지 점점 농도가 줄어들다가 18 시간 후 아세트 알데히드 농도는 거의 제로가 되었습니다.

    하지만 같은 실험에서 수소를 첨가하지 않고 18 시간후 농도를 측정한바 아세트 알데히드 농도에는 변화가 없습니다. 수소의 아세트 알데히드 해독 효과는 무엇 때문일까요? 그 비밀은 수소의 환원력에 있습니다. 아세트 알데히드는 에탄올이 체내에서 대사되거나, 양조 및 장기 보관한 술이 산화하여 생성됩니다. 이때 아세트 알데히드에 수소 분자를 가하면 수소의 환원력에 의해 에탄올로 돌아가 독성이 비활성화됩니다. 수소에 의한 아세트 알데히드 환원 반응, 즉 분자수소흡입의 숙취 해소 효과 메커니즘이 부분적으로 밝혀지고 알코올성 간염, 간암, 간경화등의 예방에도 효과적 일 수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TOP